Skip to content

기도인연합기도인연합

2017 재림기도인연합성회 참여 권장의 글

 

연합 기도운동에 적극 참여합시다

  

고문경 / 기도인연합 

       

   우리들이 성경 신약의 등장하는 여러 인물 중에 가장 오래 기억에 남는 인물로 베드로를 생각하게 됩니다. 성경의 위인들 가운데 실수나 과오없이 굳건하게 생애한  사람으로 요셉을 꼽을 있습니다. 그와 달리 베드로는 여러차례 엎치락 뒤치락 실수한 흔적을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베드로를 잊지 않고 기억하는 것은 연약한 우리 자신들을 비추어 생각할  베드로와 친밀감을 갖게 됨과 동시에 용기와 힘을 얻게 됩니다.

 

 성경에 그에 대한 기록이 많지도 않고 길지도 않은 베드로 전후서 8장에 불과하지만 읽는 자에게 경각심과 용기와 그리고 소망을 줍니다. 그래서 베드로서를 위로와 격려의 서신, 소망의 소신이라고 부릅니다. 필자에게 그의 서신 읽을 때마다 깊이 자신을 살피며 생각나게 생각하게 하는 구절이 있습니다.    

 

만물의 마지막이 가까왔으니 그러므로 너희는 정신을 차리고 근신하여 기도하라 (벧전 4:7)


근신하라 깨어라 너희 대적 마귀가 우는 사자 같이 두루 다니며 삼킬 자를 찾나니 (벧전 5:8)

 

기도하라, 깨어라 말씀은 베드로 자신의 생애의 경험에서 나오는 솔직하고 진실한 신앙 고백이라고 생각합니다. 십자가로 가시는 주님을 바라보며 번이나 부인한 것은 그의 생애의 오점이었습니다. 그것도 무장한 로마군인의 창검의 위협에 이겨 그만 주님을 부인하는 것도 아니고 연약한 여종앞에서 심지어 맹세까지 하며 예수님은 모른다고 부인한 그리고 자신의 치명적인 과오를 느끼고 밖으로 나가 심히 통곡한 것입니다. 그는 사실을 기억하면서 성경을 기록할 기도하라, 깨어라 말씀을 그처럼 강조했을까? 해답을 다음의 선지자의 말씀에서 있습니다

 

베드로가 큰 죄를 지을 길을 마련하고 있던 때가 바로 예수께서 베드로에게 깨어 기도하라고 명하셨는데도 자고 있던 바로 그 때였다. 그 결정적인 순간에 잠을 잤으므로 제자들은 모두 큰 손실을 당했다.   그리스도께서는 그들이 통과해야 할 불 같은 시련을 아셨다. 그분은 어떻게 사단이 그들의 감각을 마비시켜서 그들로 시련을 대비하지 못하도록 할 것인지를 아셨다. 그러므로 예수께서는 그들에게 경고를 주셨던 것이다. 동산에서 깨어 기도하면서 시간을 보냈더라면 베드로는 자기 자신의 연약한 힘만을 의지하도록 버려지지 않았을 것이다. 그는 주님을 부인하지 않았을 것이다 (시대 소망 713)

 

 기도하지 않은 결과가 그처럼 비참한 실패를 가게 됐습니다 만일 우리들도 정신차리고 깨어 기도하지 않으면 이런 실패를 수밖에 없습니다. 우리가 베드로의 경험을 생각하면서 초기 교회에서 교훈을 배울 있습니다. 예수님의 승천직후에 성도들이 제일 먼저 행한 것이 무엇입니까?

 

여자들과 예수의 모친 마리아와 예수의 아우들로 더불어 마음을 같이하여 전혀 기도에 힘쓰니라 ( 1:14)


 이들이 가졌던 행사는 연합기도회였습니다. 그들 앞에는 당장 시급히 일들이 많았습니다 나라와 지방에서 오순절에 모여든 많은 이들 이들을 도와야 일들 숙식문제 거처 문제 해결해야 문제들이 많았습니다. 그러나 이들은 모든 일을 뒤로하고 먼저 다락방에 모여 기도 모임부터 했습니다. 이것이 오늘 우리 교회와 개인이 본받을 중요한 교훈입니다. 오늘 우리 교회에 얼마나 일이 많습니까.   부서 조직, 선교활동, 구호 봉사, 교육, 뉴스타트, 외방 선교등 수없이 많습니다. 모든 우리가 열심히 해야 일들 입니다.  

    그러나 이것이 우선 순위는 아닙니다. 우리가 실천해야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예배와 열심 있는 기도입니다. 기도를 대신할 만한 가치 있는것 중요한 것은 하나님께서 주시지 않았습니다.  초기교회 설립자들 사도들에게서 배우고 본받읍시다. 그들은 자신들의 정체와 사명을 바로 알고 교회 지도에 임했습니다


열 두 사도가 모든 제자를 불러 이르되 우리가 하나님의 말씀을 제쳐 놓고 공궤를 일삼는 것이 마땅치 아니하니

형제들아 너희 가운데서 성령과 지혜가 충만하여 칭찬 듣는 사람 일곱을 택하라 우리가 이 일을 저희에게 맡기고

우리는 기도하는 것과 말씀 전하는 것을 전무하리라 하니 ( 6:2-4)

 

  얼마나 현명하고 올바른 생각입니까? 정신이 당시 안팍으로 몰려오는 어려움속에서 교회를 견고한 그리스도의 반석위에 세운 귀한 비결입니다. 우리가 교훈을 배우고 본받읍시다. 기도의 중요성을 깊이 깨닫고 기도인 연합운동에 적극적으로 앞장섭시다내년 9월에 있는 재림기도인 연합성회에  우리 모두 참여하여   기도운동이 더욱 멀리 많은 성도들에게 전해지도록 하십시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91 남은 자손의 사명과 기도운동 (XII) - 김명호 / 기도인연합 2016.08.07 592
290 기도인연합 3분 묵상: 샘 누네즈 / 펄부룩 교회 담임 2016.08.07 615
» 2017 재림기도인연합성회 참여 권장의 글 - 연합 기도운동에 적극 참여합시다 : 고문경 / 기도인연합 2016.08.07 631
288 남은 자손의 사명과 기도운동 (XI) - 김명호 / 기도인연합 2016.07.09 689
287 기도인연합 2016 년 4 월 정기모임 소식 2016.07.09 679
286 연합기도운동 / 기도인연합 집회에 대한 기도회원들의 글중에서 2016.06.14 765
285 남은 자손의 사명과 기도운동 (X) - 김명호 / 기도인연합 2016.06.14 803
284 2017년 기도인연합 10주년 기념 성회 참가를 준비하며 - 성선제 / 일본 성회준비위원장 -동경한인 교회 목사 2016.06.14 809
283 2017 재림기도인연합성회 참여 권장의 말씀 - 시마다 마스미 / 일본연합회장 2016.06.14 693
282 기도인연합 2016 년 3 월 정기모임 소식 2016.05.14 782
281 몰도바의 부름, 와서 우리를 도우라! - 권정행 / 북아태지회 2016.05.14 884
280 남은 자손의 사명과 기도운동 (IX) - 김명호 / 기도인연합 2016.05.14 818
279 좌담회: 재림기도인연합 성회를 앞두고 (V) - 조지 나이트 / 앤드류스대학 명예교수 2016.05.14 756
278 기도인연합3 월 말씀 묵상: 필사적인 노력으로 말씀을 연구하자 - 김상도 / 전 동중한합회장 2016.05.14 774
277 2017 재림기도인연합성회에 부치는 글 - 김명호 / 기도인연합 2016.05.14 764
276 남은 자손의 사명과 기도운동 (VIII) - 김명호 / 기도인연합 2016.05.02 805
275 기도인연합 2016 년 2 월 정기모임 소식 2016.05.02 783
274 좌담회: 재림기도인연합 성회를 앞두고 (IV) - 조지 나이트 / 앤드류스대학 명예교수 2016.05.02 797
273 네팔 선교인 양성학교 건축모금 호소문 - 조경신 / 진찾사 2016.05.02 939
272 2015년 11월 2차[제 10차] 선교 보고 - 안천수 목사 / 오아시스 세계 선교회 2016.03.26 1356

Prayer Coalition TEL: 619-758-4006 • FAX: 858-909-8214

기도인연합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